최종편집: 2020년06월02일19시58분( Tue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산행사고 1위는 '조난'...봄철 산악사고 주의보


기사 작성:  양정선
- 2020년 03월 29일 16시05분
IMG
봄철 산행인구 증가에 따른 등산객 안전사고 주의가 필요해 보인다.

29일 전북소방본부에 따르면 2015년부터 지난해까지 최근 5년간 전북지역에서 2,502건의 산악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유형별로는 일반조난이 539건으로 가장 많았고, 실족 또는 추락 487건, 심장병 등 개인질환이 269건 등이 뒤를 이었다.

실제 지난 22일 진안 주천면 운장산에서는 등산하던 50대 여성이 쓰러진 채 발견돼 헬기로 이송됐지만, 숨지는 사고가 있었다.

소방은 봄철 산행 인구가 증가할 것으로 보고 산행 전 등산로‧날씨 등 정보수집, 지도‧우의‧랜턴 등 산행장비 챙기기, 나홀로 산행 금지, 일행 중 느린 사람 기준 움직이기 등 안전사고 예방수칙을 당부했다.

소방 관계자는 “산을 찾을 경우 반드시 정해진 등산로를 이용해야 한다”며 “등산 중 산악위치표지판을 확인하는 등 긴급사태 발생 시 119에 즉시 신고할 수 있도록 대비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양정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