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2월26일 11:51 Sing up Log in
IMG-LOGO

전자발찌 끊고 도주한 40대…“취업이 힘들어서”


기사 작성:  강교현
- 2021년 02월 22일 17시00분
IMG
전자발찌를 끊고 도주한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익산경찰서는 22일 전자장치 부착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A(49)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A씨는 전날 오후 2시40분께 익산시 신동에서 착용하고 있던 전자발찌를 가위로 끊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보호관찰소 신고를 받고 수사에 나섰다. 그 결과 사건 발생 11시간 만인 이날 오전 1시35분께 군산시 나운동 한 모텔에서 투숙중인 A씨를 붙잡았다. A씨는 성범죄로 복역한 뒤 지난 2019년 5월 출소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전자발찌 착용으로 인해 이사와 취업 등이 쉽지 않아 답답한 마음에 장치를 끊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도주하는 동안의 추가 범행 여부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며 “도주 우려가 있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말했다. /강교현 기자






■ 강교현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