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6월04일19시15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장수군, 농번기 농촌일손돕기 구슬땀


기사 작성:  유기종
- 2020년 05월 21일 13시51분
IMG
장수군이 코로나19로 인한 인력부족과 고령화에 따른 농가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고령농가 및 취약농가를 대상으로 농촌일손 돕기에 팔을 걷었다.

21일 현재 장수군은 마늘·양파 수확과 과수적화 및 적과, 모내기 등 본격적인 농번기철을 맞았지만 인력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군은 지난 4월부터 일손돕기 알선창구를 자체적으로 운영하면서 장수·장계농협에서 운영하는 농촌인력지원센터와 유기적으로 협조를 하고 있다.

이와관련해 군은 농촌일손 돕기를 위한 군부대, 유관기관 등에 협조를 요청하고 군 자체적 계획에 따라 실과소 읍면 공무원이 농촌일손 돕기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

군은 이달 30일까지 실과소 및 읍면 공무원 5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독거농가, 장애농가, 노약자 및 부녀농가 등을 대상으로 농촌일손을 돕는다.

21일에는 기획조정실과 민원과 직원 40여명이 장수읍 수분리와 천천면 비룡리 사과농가에서 사과적과 및 솎기작업을 펼쳤다.

앞서 19일에는 환경자원사업소 직원 10명이 천천면 오봉리 한 사과농가에서 적과작업을 마쳤다.

이광춘 농업정책과장은 “전 직원들이 바쁜 업무에도 농촌일손 돕기에 적극 임해주고 있다”며 “힘든 시기에 농촌일손 돕기를 통해 농가의 고충을 이해하고 현장행정 강화의 계기를 마련해 농업인의 어려움이 조금이나마 해소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군은 앞으로도 관련기관 단체와 협력해 코로나19 사태를 잘 넘길 수 있도록 어려움이 있는 농가들의 일손돕기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장수=유기종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유기종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