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8월16일 17:50 회원가입 Log in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전국규모 대회 개최로 지역경제 ‘활기’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전주서 16개 대규모 대회 연달아 열려

기사 작성:  복정권 - 2022년 07월 14일 15시42분

IMG
전주시가 다양한 종목의 전국규모 체육대회 유치로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다.

시는 올 연말까지 코로나19 완화 국면에 따라 그동안 개최되지 못했던 16개 국제·전국규모 체육대회가 전주에서 개최된다고 14일 밝혔다.

대표적으로 지난달부터 이달까지 △제5회 전국여성족구대회 △제3회 전국스포츠클라이밍동호인대회 △제59회 전국남녀활쏘기대회 △제23회 대한볼링협회장배 전국볼링대회 둥 4개 대회가 열려 전국에서 선수단과 가족 등이 전주를 찾았다.

이어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제16회 회장배 전국스쿼시선수권대회’가 전북체육회관과 전주비전대학교 스쿼시경기장 등에서 개최되고, 22일부터 26일까지는 ‘제51회 문화체육관광부장관기 전국학생사이클대회’가 전주시 경륜장에서 열린다.

다음 달에는 전국 수영 엘리트 선수들이 모여 경쟁하는 ‘제41회 대통령배 전국수영대회’가 열릴 예정이다.

이외에도 △2022 국제초청 넷볼대회 △2022 전국클럽대항야구대회 △2022 천년전주 줄넘기 전국대회 △2022 전국부부가족마라톤대회 △2022 전국지체장애인체육대회 △제13회 전주한옥마을 전국배드민턴대회 △2022 월드인라인마라톤대회 △제23회 이창호배 전국아마바둑선수권대회 △제5회 전주한옥마을 전국축구대회 △2022 전주오픈국제태권도대회 △2022 어울림한마당 전국킥복싱대회 등 크고 작은 전국 규모 대회가 순차적으로 전주에서 개최된다.

이들 대회는 전국 선수단 이외에도 경기종목 관계자와 가족들이 함께 전주를 찾아 숙박 이외에도 대회를 마친 후 한옥마을 등 관광도 이뤄져 지역경제 활성화에 단비를 내리는 큰 몫을 차지하게 된다.

서배원 전주시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전국규모 체육대회 개최가 전주시 체육 저변을 넓히고 명실상부 체육도시로 자리잡는 데 이바지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코로나19 시기에 침체됐던 전주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시는 보다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대회 유치를 위해 내년 2023년도에 개최 예정인 국제·전국규모 체육대회 공모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복정권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복정권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카카오톡 로그인을 통해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