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2월25일 19:28 Sing up Log in
IMG-LOGO

유진섭 정읍시장, 시정발전-현안 해결 소통 박차



기사 작성:  박기수
- 2021년 02월 19일 13시35분
IMG
유진섭 정읍시장이 지역의 시민사회단체와 마주 앉아 지역 발전 가속화 방안과 현안 사업 해결방안을 모색키 위해 지속적인 소통행정에 나섰다.

유 시장은 19일 정읍시청 5층 대회의실에서 정읍 발전을 선도하는 ‘시민소통위원회 청정 활력분과’ 위원 20여 명과 함께 시정발전을 위한 토론회를 열었다.

시정에 대한 소통과 협치를 위해 지난 1일부터 추진된 시정발전 간담회는 시민과의 접점에 있는 시민사회단체와 시정 주요 현안을 공유하고 다양한 의견수렴을 통해 소통행정을 구현해 나가기 위함이다.

특히, 민선 7기 시정 핵심사업 설명과 함께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를 극복키 위한 지역 발전 가속화 방안에 대해서 사회단체의 의견을 수렴한다는 계획이다.

간담회는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회의장 내 테이블에 칸막이를 설치하고 모든 참석자는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진행됐다.

유 시장과 시민소통위원회 청정 활력분과 위원들은 지역 현안에 대한 다양한 논의와 함께 시정 전반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대화가 오갔다.

특히, 코로나19 감염병 대응 상황을 공유하고 감염병 확산 방지, 지역 민생 경제 대책, 주요 현안 사업의 구체적 추진방안 등을 심도 있게 토론했다.

시는 간담회에서 논의된 사항을 면밀하게 검토해 정읍 미래 발전을 견인할 주요 현안 사업이 속도감 있게 추진될 수 있도록 제도적 지원방안 마련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유 시장은“시민사회단체와의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시민이 행복한 정읍을 만드는 데 더욱 힘쓰겠다”며 “앞으로도 시정에 대한 적극적이고 다양한 의견수렴을 통한 열린 행정 구현에 더 세심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유 시장은 지난 1일 정읍시 애향운동본부를 시작으로 이·통장협의회장단, 새마을지회 등 12개 사회단체 임원과 순차적으로 시정발전 간담회를 추진하고 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민관교류와 소통이 주춤한 상황에서 시정발전 간담회를 통해 민관 사이의 소통 부재 간격을 좁히겠다는 계획이다./정읍=박기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기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