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8월11일 18:41 회원가입 Log in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최경식 남원시장후보 캠프앞, 학력위조 의혹 제기 1인 시위

학력 조작, 가정사 문제 공개 비판했던 A씨 농성 중

기사 작성:  김종완 - 2022년 05월 26일 16시17분

IMG
더불어민주당 최경식 남원시장 후보 캠프 앞에서 1인시위를 통해 학력, 가정사 문제를 공개 비판했던 A씨가 26일부터 단식농성에 돌입했다.

A씨는 이날 오전 10시 최 후보 캠프 앞에 텐트를 설치, 최 후보의 사과를 촉구하며 단식에 들어간 것으로 전해졌다. 한 시민은 “신고를 받고 경찰이 출동하는 등 시청 일대가 조금 소란스러웠다”고 전했다. A씨의 단식 농성은 최 후보가 전날 가진 TV 토론에서 본인을 ‘전과 8범’이라고 지칭한데 따른 것으로 알려졌다.

한 독자는 “본인은 교도소 한번 가본 적 없는데 최 후보가 A씨를 공갈 사기범, 흉악한 전과자로 만들어 분노한 것 같다”고 전했다.

앞서 최경식 후보측은 후보자 비방과 명예훼손, 공갈 미수 혐의 등으로 A씨를 경찰에 고발했다.

/남원=김종완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김종완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카카오톡 로그인을 통해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