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2월20일20시14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 김정난-최광일-정인겸-장원영, 믿고 보는 배우들 합류!


기사 작성:  공현철
- 2020년 02월 05일 14시51분
IMG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에 김정난, 최광일, 정인겸, 장원영이 합류, 믿고 보는 배우 라인업으로 찾아온다.

오는 4월 첫 방송 될 예정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연출 진형욱/ 극본 정수미/ 제작 UFO프로덕션, 몬스터유니온)은 두 번의 생으로 얽힌 세 남녀의 운명과 부활을 그리는 환생 미스터리 멜로 드라마다.

장기용, 진세연, 이수혁이 선보일 치열한 인연의 실타래에 막강한 존재감의 배우들이 더해져 더욱 흥미진진한 스토리와 관계성을 예고한다.

먼저 김정난은 극 중 도발적이고 위험한 여자 장혜미로 분해 긴장감을 더한다. 과거 국내 최연소 변호사였던 그녀는 베스트셀러인 ‘살인범의 비밀’을 써낸 작가로 다시 세간의 주목을 받는다. 매 작품마다 하드캐리 열연을 보여준 김정난(정혜미 역)이 또 어떤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숨죽이게 만들지 강렬한 연기 변신에 이목이 쏠린다.

최광일은 천종범(장기용 분)의 아버지이자 검찰 총장 임명을 앞둔 검사장 천석태 역을 연기한다. 성공의 탄탄대로를 걸어온 자신의 인생에 얼룩이 생기는 걸 가장 두려워하는 인물로 최광일의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과 내공을 통해 한층 입체적으로 그려질 예정이다.

정인겸은 1980년대 공지철(장기용 분)의 아버지인 천재 화가 공인우 역을 맡아 절대악(惡)으로 변신한다. ‘악마적 영감’으로 그림을 그리던 그는 돌이킬 수 없는 길에까지 치달아 공지철에게 비극적인 숙명을 새긴다고 해 더욱 궁금증이 모아진다.

검사 김수혁(이수혁 분)과 같은 검경발굴단인 강력계 형사 주인도 역은 장원영이 맡았다. 절대 노안이자 에스트로겐 과다분비인 그는 수다 메이트인 아줌마들과 어울리며 막강한 정보력을 자랑, ‘본 어게인’의 톡톡 튀는 씬 스틸러 등극을 노리고 있다.

이처럼 김정난부터 최광일(천석태 역), 정인겸(공인우 역), 장원영(주인도 역)까지 이름만 들어도 든든한 배우들이 ‘본 어게인’에 모여 청춘 배우들과 함께 뿜어낼 시너지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은 오는 4월 첫 방송 될 예정이다.






■ 공현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