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1월21일 14:50 Sing up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전주책사랑포인트 책쿵20’ 인기 뜨거워

지역서점 이용객 증가 견인…이용자 만족도 95%

기사 작성:  양정선
- 2021년 12월 02일 15시52분
IMG
독서문화 확산과 지역서점 경영지원을 위해 도입된 ‘전주책사랑포인트 책쿵20’의 인기가 뜨겁다. 이용객 95% 이상의 만족감을 이끌어 냄은 물론, 지역서점 이용 유도를 통한 경영 안정에도 도움을 주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2일 전주시에 따르면 최근 이용자 757명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 설문조사에서 참여자 95%가 ‘만족한다’는 답을 내놨다.

책쿵20 이용에 따른 도서 구입과 지역서점 이용 증가를 묻는 질문에는 응답자 79.3%와 87.6%가 각각 ‘늘었다’고 했다. 지역서점 지속 이용 의사를 묻는 항목에도 97.5%가 긍정적으로 답했다. 책의도시인문교육본부 관계자는 “책쿵20 도입 전 구매경로를 묻는 질문에서는 온라인과 대형서점 구입이 주를 이뤘었는데, 도입 후에는 지역서점을 중심으로 바뀌고 있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지난 8월17일 시작된 책쿵20은 책을 읽고, 살 때마다 포인트를 쌓을 수 있다는 것이 차별점이다. 32개 전주지역 서점에서 책을 구매할 때는 정가의 20%를, 12개 시립도서관에서 대출한 도서를 반납할 때는 1권당 50p씩이 적립된다. 이 포인트는 지역서점에서 책을 구매할 때 사용하면 된다.

지역서점 이용활성화 등을 위해 내세운 차별화 된 전략 덕에 책쿵20 가입자 수는 이날 기준 5,970명을 넘어섰다. 이 기간 가입자들은 총 4,947건의 포인트를 사용해, 5,112만원 이상의 할인 혜택을 누렸다. 같은 기간 지역서점 도서 매출은 2억5,562만원을 넘겼다.

시는 이번 설문조사에서 나온 ‘지속적인 서비스 시행과 포인트 상향’ ‘참여서점 확대’ 등 이용자 의견을 바탕으로 책쿵 운영 방침을 개선해 갈 계획이다.

최락기 책의도시인문교육본부장은 “책쿵 이용자들이 높은 만족을 보이며 도서관과 지역서점을 이용해 주고 있다”면서 “내년에도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해 독서문화 확산과 지역서점 활성화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양정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양정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