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6월03일19시53분( Wedne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코로나19 확산에 대학 개강일 추가 연기 움직임


기사 작성:  양정선
- 2020년 02월 25일 18시08분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대학가의 추가 개강 연기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다.

25일 우석대학교는 긴급 교무회의를 열고 1학기 개강을 총 4주 연기키로 했다. 추가 연기 결정에 따라 개강일은 오는 3월30일로 확정됐다.

우석대 관계자는 “학생과 교직원의 안전을 위해 개강을 2주일 더 연기하기로 했다”며 “학점 당 최소 이수 시간인 15시간 준수를 위해 보강과 온라인 수업, 집중이수제 등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했다.

전주교육대학도 코로나19 확산 대응 방침으로 개강 1주 추가 연기를 결정했다. 개강일은 오는 3월16일이다. 전주교대 관계자는 “수업일수 감축에 따른 보강 계획은 검토 중”이라며 “코로나 신속대응과 조기종식을 위해 감염병 재난 대응계획을 수립하는 등 최선을 다 하겠다”고 했다. /양정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양정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