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9월24일19시05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정읍시, 치매 환자와 가족을 위한 새 걸음 ‘시작’

치매안심센터 신축 이전, 3월부터 최상의 통합서비스 제공

기사 작성:  박기수
- 2020년 02월 13일 13시51분
IMG
정읍 시민들의 치매 예방과 관리를 책임지고 있는 ‘정읍시 치매안심센터’가 신축 이전한다.

정읍시보건소는 2년여의 기간을 거쳐 금붕동에 치매안심센터 신축을 완료하고 3월부터 치매 환자와 가족을 위한 통합서비스를 시작한다.

이번 이전한 치매안심센터는 부지 4,822㎡에 지상 2층의 연면적 975.2㎡의 규모로 가족 카페와 쉼터, 프로그램실, 검사실, 교육실 등을 갖추고 있다.

치매 환자에게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환자 가족의 심리적 경제적 부담을 경감시키기 위한 가족 간 정보교류의 장소로써 최적의 환경을 제공한다는 것이다.

또, 시민들의 치매 예방과 인식개선을 위해 교육과 60세 이상 시민들을 위한 치매 검사 등의 서비스를 제공해 나갈 방침이다.

이와 함께 경증치매와 인지장애 환자를 위해 인지강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치매 환자를 위한 조호 물품 제공과 치료비도 지원하게 된다.

현재 정읍시 60세 이상 치매 추정 환자 수는 3,654명으로 60세 이상 인구의(2019년 12월 말 38,621명) 9.46%를 차지하고 있다. 노인 인구 증가에 따라 치매 환자도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다./정읍=박기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기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