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4월11일 19:33 Sing up Log in
IMG-LOGO

무주군 농작물재해보험 지원


기사 작성:  이형열
- 2021년 01월 27일 13시03분
무주군이 농작물재해보험을 지원한다.

이번 지원은 자연재해로 인한 농업경영 불안을 해소하고 안정적인 재생산을 뒷받침하기 위한 것으로 군은 총 사업비 23억여 원을 투입(국비 50%, 도비 15%, 군비 20%, 자부담 10%)할 예정이다.

농작물재해보험은 지난해에 비해 농업인 자부담 비율을 10%(20%-10%)줄였다.

농가 부담금을 줄인 만큼 비용은 무주군(5%)과 농협(5%)이 추가로 부담한다.

대상은 농작물재해보험에 가입하는 농업인과 농업법인으로 작물에 따라 가입 기간(연중)은 유동적이다. 자연재해, 화재, 태풍, 폭설, 냉해 등 재해 범위와 보장 수준(60~90%)도 사과와 농업용 시설 및 시설작물, 벼, 복숭아, 포도 등 품목별로 다르다.

군 농업정책과 농정기획팀 강명관 팀장은“기후변화 때문에 냉해, 호우, 태풍, 폭염, 폭설 등으로 인한 피해가 잦아지고 있다”며“농가들이 농작물재해보험을 통해 걱정 없이 농사를 지을 수 있도록 홍보와 사업 추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무주군은 2월 중 NH 농협손해보험과 농가부담금 지원 사업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며 각 읍면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농업인들과 사업의 필요성 등을 공유해 가입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무주군 농업인 가구는 총 6,019세대로 지난해 1,671농가 1,005ha가 농작물재해보험을 가입해 729농가 312ha가 냉해와 집중호우 등으로 31억 8,900만 원의 보상을 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올해는 2,340농가 가입을 목표로 지원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무주=이형열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형열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