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1월21일 19:48 Sing up Log in
IMG-LOGO

고창군농업기술센터, 농촌지도사업 우수기관


기사 작성:  안병철
- 2020년 12월 02일 13시28분
IMG
고창군농업기술센터가 전라북도농업기술원이 주관한 ‘2020년 농촌지도사업 종합평가’에서 교육·경영분야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는 농업인교육과 경영분야의 실적을 인정받아 도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추가로 4000만원도 확보하는 쾌거를 거둔 것.

도 종합평가회는 매년 5개 분야를 평가해 분야별 우수 시군 6개소를 선발해 연말에 시상한 가운데 군은 ▲농촌개발대학 운영(5개과정 252명) ▲새해농업인 실용교육과 전문기술교육(14개과정 5689명) ▲농업인학습단체 육성(4개단체 2984명) ▲품목별 연구모임 육성(90개회 4224명) ▲강소농 육성(2개과정 704명) ▲e-비즈니스 및 경영마케팅 자격과정 운영(19회 609명) 등 교육 및 경영분야에서 우수한 실적을 쌓으며 이번 평가에서 좋은 성과를 낼 수 있었다.

특히, 고창군은 특화작목인 수박과 복분자에 이어 멜론 명품화를 이룬 결과 올해 도매시장에서 전국 최고가(5만5000원/박스)를 기록하는 등 전국 최고품질의 멜론으로 성장시켰다.

이는 군농업기술센터의 체계적인 재배 기술교육과 컨설팅, 경영마케팅 등 생산에서 출하까지 체계적인 지원이 있었기에 가능했단 분석이다.

현행열 소장은 “고품질 농산물 생산과 차별화 마케팅을 통해 농업인 소득을 높일 수 있도록 품목별 농업인 전문기술, 마케팅 교육 강화와 농업 신기술 시범사업 등을 펼쳐나가고 있다”며 “앞으로도 농촌지도사업 종합평가에 적극 대응하면서 좋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고창=안병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안병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