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1월21일 14:50 Sing up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한반도 평화를 위한 초종교 구국구세 기도회 열려

세계 종교지도자들 참석해 신통일한국을 기원하는 구국구세 기도회

기사 작성:  박상래
- 2021년 12월 05일 16시45분
IMG
한반도를 둘러싼 열강들의 치열한 갈등이 고조되는 가운데 종교와 교파를 초월한 세계 종교지도자들이 평화를 위한 정신세계의 중요성을 외치며 집결했다.

이날 기도회는 세계평화통일가정연합(이후 가정연합)과 천주평화연합(이후 UPF) 공동주최로 5일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온라인으로 연결해 남북공동수교를 맺은 157개국 종교지도자 2만 명을 포함해 세계 194개국 100만 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신통일한국을 위한 구국구세 기도회’를 개최했다. ‘100만의 기도가 비전으로’라는 주제로 열린 기도회는 국제적 참석자들을 위해 7개 언어로 동시통역해 진행됐으며, 이번 행사는 30년 전 문선명·한학자 총재가 방북해 김일성 주석과 회담한 기간에 개최됐다.

한학자 총재는 창설자 연설에서 “전 세계에서 이 시간 함께 구국구세 신통일한국을 염원하는 정성을 드리고 있는 모든 분들께 창조주 하나님 하늘부모님의 무한한 은총이 내리기를 소망한다”면서 “창조주 하나님은 인류의 하늘부모님이시기에 인간 중심으로는 한계가 있기에 평화세계는 인간 중심이 아닌 하나님을 중심하고 만들어 진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하늘부모님의 꿈은 지상에서 참부모와 함께 인류가 자녀로서 행복하고 사랑이 넘치는 지상천국을 설계하셨다”면서 “참부모로 인해서 새 시대 천일국이 안착됐기에 하늘부모님을 모신 자리에서 하나하나 잘못된 것을 고쳐나가 하늘이 바라는 본연의 상태로 돌려나가는 것이 우리의 책임이다”라고 신통일한국의 비전을 강조했다.

신통일한국의 비전은 인간 중심의 통일 운동의 한계를 넘어 한민족의 뿌리 되는 ‘경천애인’, ‘홍익인간’, ‘재세이화’의 정신을 담은 ‘애천(愛天)·애인(愛人)·애국(愛國)’의 평화사상을 근간으로 하며 ‘공생(共生)·공영(共榮)·공의(共義)’의 실천이념을 품고 있는 혁신적 통일론이다.

또한 항구적 평화세계는 인류의 근본 부모 되시는 ‘하나님’을 ‘하늘부모님’으로 모시는 ‘하나님 아래 인류 한 가족’의 이상이 실현될 때 ‘하나님주의’에 기반한 ‘신통일한국’과 ‘신통일세계’의 비전이 실현된다고 주창한다.

이날 한국을 직접 찾은 폴라 화이트 목사는 환영사를 통해 “세계가 혼돈인 지금 하나님께서는 종교지도자들에게 일치단결해 기도할 것을 촉구하고 있다”면서 “한학자 총재는 이런 하나님을 사랑하며 세계 모든 분쟁 지역에서 하나님의 심정을 위로하고자 노력하시는 분”이라고 했다. 그러면서“종교지도자들만이 하나님의 은사와 더불어 사랑과 진리로 국민들을 변화시켜 각 나라의 가정과 국민이 강해질 수 있다”면서 “하나님의 뜻에 따른 본연의 모습으로 돌아가고자 한다면 한반도의 통일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구국구세 기도회는 윤영호 가정연합 세계본부장의 사회로 시작해 개회선언, 종단지도자들의 평화합수식, 트럼프 정부 복음주의자문위원장인 폴라 화이트 목사의 환영사, 특별축하메시지, 리틀엔젤스예술단과 아트불이예술단의 평화공연, 해외 종단지도자의 평화기원, 기독교·불교·이슬람교·가정연합 종단지도자들의 평화기원, 창설자인 한학자 총재의 연설, 소리꾼 유태평양과 피스콰이어의 평화공연, 통일 합심 기도, 억만세 삼창 순으로 진행됐다.

통일 합심 기도에서는 통일의 노래를 부르면서 종교와 교파를 초월한 종교지도자들이 한반도 평화와 신통일한국을 이룰 것을 결의했다.

이날 평화기원으로 켈빈 펠릭스 가톨릭 추기경은 “한반도 평화를 위한 기도회에 동참하게 되어 기쁘다”면서 “한학자 총재의 평화 이니셔티브 덕분에 전 세계의 종교지도자들은 하나님께서 임재하신 이 자리에서 남북의 형제자매들과 함께 평화, 화합, 통일을 위해 기도하고 있으며, 남북한이 하나 되어 본래 하나였던 금수강산의 화합을 이룰 수 있기를 바란다”고 했다.

무닙 유난 루터교 전 세계연맹 의장은 “한반도의 평화를 위해 우리가 나서지 않으면 길이 없다”면서 “하나님께서 분단된 한민족의 아픔을 들으시고, 세상의 빛이신 주님께서 한반도에 당신의 빛을 비추시어 하나의 한반도를 향해 나아갈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했다.

이어 우마르 나사루딘 무슬림 최고 이맘은 “이슬람은 평화의 종교로 이슬람교를 대표해 역사적인 신통일한국을 위한 구국구세 기도회에 참여하게 되어 큰 영광이다”면서 “한반도의 분단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과 세계에 큰 영향을 끼쳐 이는 한국만의 문제가 아니라 우리 모두의 문제이기에 우리 모두 화합해 한반도의 구원인 평화통일을 이루어야 한다”고 한반도 평화를 기원했다. /박상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상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