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4월16일 14:09 Sing up Log in
IMG-LOGO

어린이들을 위한 국악나들이 이야기보따리 풀다


기사 작성:  이종근
- 2021년 04월 07일 10시11분
IMG
국립민속국악원이 10일부터 다음달 말까지 매주 토요일 오전 11시에 예원당에서 어린이들을 위한 국악나들이 '이야기보따리' 공연을 갖는다.

'이야기 보따리'는 3세 이상이면 관람이 가능하며, 주말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기획공연으로 국악극, 음악극, 연희극 등 다양한 장르의 인기 있는 공연을 선보인다.

10일에는 극단 입과손 스튜디오의 '판소리동화시리즈 - 안데르센'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은 안데르센의 '영감이 하는 일은 언제나 옳다', '미운오리새끼'를 원작으로 한다. 서로 다를 뿐 어느 것 하나 틀리지 않는다는 주제로 두 작품을 엮었다.

소리꾼의 ‘입’과 고수의 ‘손’이 모였다는 뜻을 지닌 창작공동체 ‘입과손 스튜디오’는 꾸준히 판소리 영역을 넓히고 있다. 판소리가 가지고 있는 예술적 요소들을 선택적으로 확장, 또는 변형하는 작업과 연구를 통해 판소리 창작의 무한한 가능성을 확인함과 동시에 판소리란 무엇인가를 끊임없이 고민해왔다. 이에 이번 공연에서는 아름다운 안데르센의 이야기가 국악을 만나 더 생생한 이야기로 탈바꿈하는 모습을 만날 수 있다.

공연은 생활 속 거리 두기 지침에 따라 예원당에서 객석 띄어 앉기가 진행되며, 사전예약을 통해 선착순 회당 200명만 공연을 관람할 수 있는 만큼 예약은 필수다. 문의는 전화(0620-2329) 혹은 카카오톡 채널(상담원과 대화)을 통해 예약이 가능하다./이종근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종근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