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1월21일 19:48 Sing up Log in
IMG-LOGO

전북은행, 전주시 지역화폐 ‘전주사랑상품권’ 가두 캠페인 실시

-전주의 자금 역외유출 막고 소상공인과 전통시장 활력 불어넣고 지역민과 유대감 형성 부응

기사 작성:  김종일
- 2020년 12월 01일 15시50분
전북은행은 지난달 27일 전주지역 6개소에서 전주시 지역화폐 ‘전주사랑상품권’ 활성화를 염원하는 가두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번 캠페인은 전주의 자금 역외유출을 막고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을 전주시 지역화폐 ‘전주사랑상품권’에 적극 호응하며 지역민과의 유대감 형성에 부응하고자 마련됐다.

전북은행 직원 및 전주시 서포터즈 90여명은 이날 오후 사회적 거리두기와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전주지역 주요 6개 사거리에서 어깨띠를 두르고 현수막과 피켓을 이용해 캠페인을 펼쳤다.

전주시 지역화폐 ‘전주사랑상품권’의 월 구매한도는 최대 50만원으로 사용액의 최대 10%를 캐시백 해 주며 한 달여간 1만7,000좌를 발행했다.

12월 한시적으로 충전한도가 100만원으로 2배로 늘어나 충전한도가 상향됨에 따라 1인당 최대 10만원까지 캐시백 혜택도 늘었다.

전자카드 형태로 발급되는 ‘전주사랑상품권’은 전주사랑상품권 앱을 설치해 신청하거나 가까운 전북은행 영업점에 방문해 신청(즉시 수령)하면 된다.

이몽호 부행장은 “지역은행으로서 전주시가 추진하는 전주시 지역화폐 ‘전주사랑상품권’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함께 금융으로 더 따뜻한 세상을 만드는 전북은행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일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김종일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