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8월15일 16:24 회원가입 Log in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익산 항일독립운동 기념관 조성 ‘속도’

17일 항일독립운동 기념관 조성 최종보고회 개최
설계용역 마무리 단계, 2월까지 공사 마무리



기사 작성:  임규창 - 2022년 01월 18일 15시00분

IMG
익산시 항일독립운동 기념관 건립이 속도를 내고 있다.

시는 지난 17일 관계 단체와 전문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시청 상황실에서‘항일독립운동 기념관 조성사업 최종보고회’를 갖고 추진상황에 대한 보고와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보고회에는 정헌율 시장을 비롯해 전춘식 기념관 조성 자문위원장, 신귀백 익산 민족예술총연합회 회장, 일제강점기 군산역사관 박천환 대표, 원광대학교 김주용 교수 등이 참석했다.

시는 보고회를 통해 제시된 의견을 취합하고 반영해 최종 마무리 작업을 거친 후 이달 중 기념관 내부조성공사 착공에 들어가 2월까지 공사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시는 관련 단체들과 꾸준한 간담회와 두 차례 보고회를 거쳐 기념관 건립 기본안에 대한 합의를 도출해 용역을 진행했으며, 이와 더불어 항일독립운동 성역화사업을 완성하기 위해 4·4만세운동 기념공원 정비사업을 함께 진행하고 있다.

정헌율 시장은 “익산은 일제강점기 전후로 치열하게 항일독립운동을 전개했던 지역임에 비해 이러한 사실들을 시민들에게 알릴 수 있는 공간이 마땅치 않아 아쉬움이 많았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선열들의 독립정신을 계승하고 지역의 역사의식을 함양하기 위한 장소로 완성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익산=임규창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임규창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카카오톡 로그인을 통해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