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4월20일 18:38 Sing up Log in
IMG-LOGO

전북농협, 설 명절 대비 식품안전 집중 관리

식중독 우려 상품 관리 강화

기사 작성:  박상래
- 2021년 01월 27일 15시49분
IMG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검사국(국장 이문구)과 합동으로 다음달 14일까지 도내 240여개 계통사업장의 설 명절 먹거리 안전을 위한 식품안전 집중 관리를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에 따라 현재 식품안전 및 위생관리를 위해 각 사업장별로 식품안전 관리자를 지정·운영해오고 있으며, 보다 철저한 관리를 위해 설 명절 대비 식품안전 특별상황실을 운영키로했다.

게다가 식품 보관 온도 유지, 유통기한 준수, 축·수산물 작업장 위생관리 등 각 매장별 중점관리 사항에 대해 지도를 강화해 식품의 신선도와 안전성 확보에 전력을 기울일 방침이다.

또한 위탁점검기관(세스코)과 자체점검반을 병행 운영해 현장 모니터링을 실시하면서 안전한 먹거리 공급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겨울철 많이 발생하는 노로 바이러스 식중독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음식 조리 전과 화장실 사용 후 등 손 씻기와 어패류는 1분 이상 완전하게 익혀 먹기를 안내하고 있다.

정재호 본부장은“코로나19 이후 농산물 안전성 확보가 더욱 중요해졌다.”면서“설 명절을 앞두고 농협 매장을 찾는 고객들이 안심하고 우리 농산물을 이용할 수 있도록 각 매장의 식품안전관리에 철저를 기하겠다.”고 말했다. /박상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상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