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8월18일 17:53 회원가입 Log in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도내 전역 폭염특보…당분간 무더위 지속



기사 작성:  양정선 - 2022년 07월 03일 17시13분

IMG
장맛비가 물러간 자리로 무더위가 밀려오고 있다. 도내 전역에 폭염특보가 발효되는 등 당분간 35도 안팎의 더위가 지속될 전망이다.

기상청은 3일 오후 3시를 기점으로 전주와 순창, 정읍, 익산, 완주 등 5곳에 폭염경보를, 남원 등 나머지 9개 시·군에 폭염주의보를 각각 발효했다. 이날 오후 고창은 33.6도, 순창은 34.3도를 보이며 7월 상순 낮 최고기온 최고 극값 1·2위를 경신하기도 했다.

35도 안팎의 더위는 수요일인 6일까지 계속될 전망이다. 목요일인 7일에는 또 다시 장맛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태풍이 몰고 오는 고온 다습한 공기와 강한 햇빛, 기압계 정체 등으로 열이 축적되면서 당분간 무더위가 지속될 것”이라며 “밤사이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많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지난 1일 발생한 제4호 태풍 ‘에어리’는 우리나라에 직접 영향을 끼치지 않을 것으로 분석됐다. /양정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양정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카카오톡 로그인을 통해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