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8월12일 19:18 회원가입 Log in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정읍시, 만성질환 합병증 선제적 예방관리 나서

심뇌혈관질환 합병증 조기 검사로 중증질환 예방 ‘기대’



기사 작성:  박기수 - 2022년 07월 02일 18시29분





민선8기를 맞아 정읍시가 시민들이 더욱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돕기 위해 심뇌혈관질환의 예방·관리에 힘쓰고 있다.

심뇌혈관질환은 규칙적인 치료와 관리로 예방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질환에 대한 인지 율이 낮아 질환 관리가 저조한 실정이다.

특히 만성질환자는 일반인에 비해 당뇨망막증, 신부전증, 심근경색, 뇌출혈 등과 같은 합병증 발생빈도가 높아 조기 발견과 조기 치료가 매우 중요하다.

이에 따라 시는 만성질환자의 심뇌혈관질환 합병증 조기 발견과 질병 치료를 위한 비용부담 경감을 위해 합병증 검진 비용을 지원한다.

이를 위해 시는 내과 12개소와 안과 3개소 등 15개의 지역 병·의원과 협약을 체결하고, 1인당 79,000원의 검진 비를 지원받을 수 있도록 했다.

검진 대상자는 방문 보건사업에 등록된 고혈압·당뇨·고지혈증 등 만성질환이 있는 정읍시민 210명을 우선 선정했다.

대상자는 협약을 체결한 병·의원 중 본인이 희망하는 의료기관에서 검사받을 수 있다.

검사항목은 경동맥 초음파와 미세 단백뇨 검사 등 내과 검사와 안압, 안저, 굴절검사 등 안과 검사를 진행한다.

경동맥 초음파 검사는 뇌경색 또는 심근경색이 일어날 가능성을 진단할 수 있고, 미세단백뇨 검사는 만성 신장질환 합병증 여부를 조기에 발견 가능하다. 또한 안과 검사는 고혈압과 당뇨병으로 인한 망막증 등을 조기 발견할 수 있다.

검사 결과 합병증이 의심되는 환자는 의사 상담을 통해 조기에 치료받을 수 있도록 하고, 방문 보건사업과 연계해 교육·관리할 계획이다./정읍=박기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기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카카오톡 로그인을 통해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