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8월18일 17:53 회원가입 Log in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국립중앙도서관, 영인문학관 소장 채만식 원고 등 디지털화 보존



기사 작성:  이종근 - 2022년 06월 28일 14시02분

IMG
국립중앙도서관이 영인문학관 소장 채만식 원고 등 디지털화 보존 작업에 나선다.

국립중앙도서관은 27일 ‘故이어령 초대 문화부장관 관련 자료’ 디지털화 및 서비스를 위해 영인문학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고인의 집필 또는 강연 등 창작물과 창작물 생산과정에 이용된 도구와 물품, 그 외 고인의 의식주 생활과 관련된 일체 물품을 디지털화한다. 협약 주요내용은 △故이어령 장관 자료의 디지털화, 보존 및 공동 활용을 위한 협력 △영인문학관 보유 자료의 디지털화, 보존 및 공동 활용을 위한 협력 △동 사업의 원만한 목적달성을 위한 전시·구술채록 및 워크숍·세미나 등의 공동개최 등이다.

국립중앙도서관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고인의 책·강연 자료 및 방송·영상·사진 자료 목록을 조사, 향후 주제별컬렉션으로 구축해 12월부터 누리집에서 서비스한다. 또한 문화·창조·생명·디지로그 등 현재 우리 삶의 키워드와도 맞닿아 있는 고인의 삶과 정신을 계승 발전시켜 나가고자 ‘데이터로 본 이어령, 전시·구술채록 및 세미나’도 개최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영인문학관에서 가지고 있는 이상, 김억, 이효석, 채만식 등 우리나라 근대 문인들의 원고와 ‘문학사상’ 게재 원고, 편지, 초상화 등도 디지털화해 향후 서비스할 수 있는 기반을 함께 지원하게 된다.

서혜란 관장은 “국립중앙도서관은 2018년부터 국가지식문화유산 디지털아카이브(코리안 메모리) 구축사업을 진행해 오고 있다”며 “문화계의 큰 어른, 창조의 아이콘 고 이어령 장관의 자료와 영인문학관에서 소장 중인 우리나라 근대 문인들의 자료를 디지털화하고 보존·서비스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게 된 것에 기쁨과 보람을 느낀다”고 했다./이종근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종근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카카오톡 로그인을 통해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