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7월04일 18:47 Sing up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김관영 조배숙 후보 광폭행보 속 전북 비전 제시

김 후보 전북 동쪽 끝 부평마을 방문, 태권도산관학교 건립 의지
조배숙 후보 전주 완주 통합 착수, 수소상용차 산업벨트 구축


기사 작성:  강영희 - 2022년 05월 25일 18시00분

IMG
더불어민주당 김관영, 국민의힘 조배숙 전북 도지사 후보가 유세 과정에서 전북 발전 비전을 제시하는 등 정책 경쟁에 열을 올리고 있다.

각 당의 선거 유세를 총 지휘하는 이들은 전라북도 전체를 훑는 광폭 행보 속에 지역 발전 공약을 발표하고 있다.

전북 서쪽 부안군 위도면에서 민생현장 방문을 시작한 김관영 후보가 이번에는 동쪽 끝자락에 위치한 무주군 무풍면 금평리 부평마을 찾아 도민들의 생생한 목소리를 들었다.

이날 오전 김 후보는 무주 안성시장을 찾아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했으며, 경북 김천시 대덕면과 경계를 이루고 현재 25가구가 한 집안 식구처럼 살고 있는 부평마을 방문했다.

김 후보는 “위도부터 부평마을까지 도민들의 애환과 삶을 되돌아 볼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 생생하고 정확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지 못하면 아무리 좋은 정책도 무용지물이 될 수 밖에 없다고 생각한다”면서 “도민의 삶의 현장을 가슴에 새기며 발로 뛰는 도지사가 되겠다”고 강조했다.

부평마을에 이어 무주 태권도원에 방문한 김 후보는 관계자로 부터 현황을 살펴보고, 향후 태권도 사관학교 건립에 대한 의지를 내비쳤다.

김 후보는 “무주에 국제 태권도 사관학교를 설립해 올림픽 출전국과 세계태권도연맹 회원국 출신 학생들이 모여드는 세계인의 태권도 아카데미로 만들겠다”며 “어느 한 곳도 소외받는 도민들이 없도록 세심하게 챙기며 도내 균형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배숙 후보는 25일 완주 봉동생강골시장을 방문, 유권자들에게 “전북도민 모두의 성공시대를 열어갈 힘있는 도지사 후보인 조배숙을 지지해 달라”고 호소했다.

이날 현장에는 조 후보를 지원하기 위해 달려온 정운천 국회의원(국민의힘 전북도당위원장)도 함께 했다.

정 의원은 “조배숙 후보는 2001년 처음 국회의원이 되어 4선의 경륜을 쌓았다. 당 정책위의장, 국회상임위원장, 당 대표 등을 거친 정치지도자다. 윤석열 대통령이 영입한 인재 중 인재다. 이제 새로운 정부에서 전북의 도약을 위해 새 정부를 움직일 수 있는 도지사, 전북 발전을 위한 힘 있는 도지사로 조배숙 후보를 믿고 지지해 달라”고 말했다.

조배숙 후보는 이날 ‘다함께 열어가는 으뜸도시 완주’로 발전시키기 위한 공약으로 글로벌상용차(수소상용차) 산업벨트 구축, 신산업특화단지(수소특화국가산업단지) 조성, 발 빠른 전주-완주 통합논의 착수, 사회적경제인재개발원 설립 등을 공약했다. /강영희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강영희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