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7월04일 18:47 Sing up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익산시, 주유소 유증기 회수설비 설치 지원



기사 작성:  임규창 - 2022년 05월 24일 14시03분

익산시가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관내 주유소를 대상으로 유증기 회수설비 설치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주유소 유증기 회수설비는 주유소에서 휘발유를 주유·저장하는 과정에서 대기중으로 발생하는 인체에 유해한 유증기를 회수하는 시설이다.

시는 올해 사업비 2억5천여만원을 투입해 유증기 회수설비를 조기 설치하는 주유소 가운데 연간 휘발유 판매량이 300~1000㎥ 미만인 곳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주유소는 스탠드형 기준 노즐당 80만원씩, 최대 8개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지원 항목은 유증기 회수용 펌프, 호스와 노즐, 어댑터와 제어 관련 장치 등으로 토목·배관공사비는 대상에서 제외되며, 유증기 회수시설은 한국환경공단으로부터 인증 받은 제품을 설치해야 한다.

보조금을 희망하는 사업자는 신청서와 서류를 준비해 환경정책과에 방문 접수하거나 등기우편으로 신청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공고문을 통해 확인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휘발성 유기화합물 저감 등에 따른 대기질 개선과 의무설치기간이 도래함에 따라 영세주유소의 경제적 부담 완화에 기여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대기환경 개선에 관한 특별법 시행에 따라 2020년 4월부터 익산시가 대기관리권역에 포함됨에 따라 2018년 기준 연간 휘발유 판매량이 300㎥ 이상인 관내 주유소는 유증기 회수설비를 내년까지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익산=임규창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임규창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