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5월16일 15:44 Sing up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전주 한옥마을-중국 상하이 `가상의 문' 연결

한국관광공사 전북지사·상하이지사, `Hi, Korea’
실시간으로 상하이 시민에 전주 관광 매력 알려
온 오프라인 활용, 해외 관광객 유치 마케팅 추진 계획


기사 작성:  복정권 - 2022년 01월 19일 15시48분

IMG
관광거점도시 전주의 국가대표 여행지 전주한옥마을과 유동인구가 많은 중국 상하이 중심가가 가상의 문으로 연결된다.

전주시는 한국관광공사 상하이지사·전북지사와 손잡고 전주한옥마을의 매력을 상하이에 실시간으로 알리는 ‘Hi, Korea’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코로나19로 인해 실제 방문이 어려운 한국의 주요 관광지의 모습을 온라인을 통해 중국 현지에 실시간 상영하는 것이 핵심 내용이다. 전주시가 참여하는 ‘하이 코리아’ 행사는 19일부터 2주간 전주한옥마을과 상하이 중심가에서 실시간으로 진행된다.

상하이 시민들은 현지 대표 쇼핑거리인 난징동루에 위치한 위에후이 광장 쇼핑몰에 설치된 ‘문’ 구조물을 통해 전주 한옥마을의 모습을 실시간으로 감상하게 된다. 이번 행사가 진행되는 상하이 난징동루는 총 길이 1,599m로, 하루 평균 유동인구가 100만명 이상에 달하는 상하이 대표 쇼핑명소로 알려져 있다.

또한 전주시민과 한옥마을을 찾은 관광객은 경기전 광장에 설치된 스크린을 통해 상해 현지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이와 함께 시는 중국의 소비주체가 될 MZ세대를 겨냥해 전주의 매력을 담은 웹툰 등을 제작해 해외 플랫폼에 연재를 계획하는 등 잠재적 중화권 시장을 겨냥한 다양한 마케팅을 추진할 계획이다.

정명희 관광거점도시추진단장은 “코로나로 양 지역의 방문 및 교류가 어려운 상황에서 이번 행사는 상하이 시민에게 전주의 대표 관광지인 전주한옥마을을 알리는 색다른 이벤트가 될 것”이라며 “올해는 한국관광공사 국내외지사 및 재외공관, 재외한국문화원 등 네트워크를 활용해 코로나19의 상황을 주시하면서 온오프라인을 활용한 잠재적 해외관광객 유치를 위한 마케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복정권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복정권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