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1월21일 14:50 Sing up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전주시, 취업 취약계층 공공근로사업 142명 모집


기사 작성:  양정선
- 2021년 12월 01일 15시31분
IMG
코로나19 등의 이유로 취업난을 겪고 있는 취업 취약계층을 위한 공공일자리가 나왔다.

전주시는 오는 7일까지 ‘2022년 제1단계 공공근로사업’ 참여자 142명을 모집한다고 1일 밝혔다.

참여 자격은 만 18~65세 근로능력자 중 가구소득 기준중위소득 65% 이하·재산 2억원 미만의 가구 구성원이다. 단 청년일자리사업은 만 18~39세만 참여 가능하고, 실업급여 수급자나 1세대 2인 이상 참가자·공무원 가족 등은 배제된다.

청년일자리사업의 경우 1일 7시간씩, 주 35시간을 일하게 된다. 65세 미만 일반 사업 참여자는 1일 5시간씩, 주 25시간 근무하면 된다. 임금은 시급 9,160원에 간식비 5,000원, 주·월차, 공휴일 유급수당이 추가 지급된다.

근무기간은 내년 1월3일부터 3월18일까지로, 참여자들은 △책의 도시 자료관 활성화 사업 등 DB 구축사업 △시내버스 노선개편 안내 등 서비스 지원 사업 △깨끗한 도시환경 조성사업 등 총 60여개 사업에서 일하게 된다.

희망자는 전주시청 홈페이지(www.jeonju.go.kr)등에서 신청서를 받아 작성한 뒤, 주소지 동 주민센터에 제출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 일자리청년정책과(063-281-2396)로 문의하면 된다.

김태훈 일자리청년정책과장은 “공공근로사업은 주민의 불편사항 해소와 지역 현안사업 해결에 역점을 두고 추진된다”면서 “코로나19 여파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취업 취약계층의 고용·생계 안정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정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양정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