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12월08일 19:49 Sing up Log in
IMG-LOGO

남원사랑상품권, 지역경제 활성화 효자노릇 ‘톡톡’

올해 지류형 상품권 550억원 완판예정
모든 시민 이용 안정적제도로 자리잡아

기사 작성:  박영규
- 2021년 10월 17일 12시17분
IMG
남원시가 발행하고 있는 지역화폐 남원사랑상품권이 지역경제 활성화를 견인하는 효자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남원시는 15일, 지역상권 활성화와 소상공인 매출 증대를 위해 올해 지류형 남원사랑상품권을 550억원 발행했으며, 시민들의 큰 호응 속에 계획보다 빠른 시기에 완판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현재 발행액 550억원 중 10% 할인판매액은 533억으로 남은 금액은 17억원이다.

시는 지류 상품권의 경우 완판 시에는 할인판매를 종료하고, 카드․모바일 상품권은 12월말까지 10% 할인판매를 지속할 계획이다.

시는 지역화폐 이용이 증가하고 있는 것은 코로나19로 인한 10% 할인과 더불어 3,600여 곳이 넘는 가맹점, 지류·모바일·카드 형태의 다양한 결재방식을 확보한 것이 시민과 상점의 사용을 용이하게 한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지류형 상품권은 현재 판매대행점 68개소 중 46개소를 제외한 22개 판매대행점 은행에서 구매할 수 있다.

카드․모바일 상품권은 전용앱(지역사랑상품권 chak)을 활용해 거주 지역에 상관없이 만19세 이상이면 누구나 스마트폰 앱을 통해 간편하게 구매할 수 있다.

온라인 서비스에 접근하기 어려운 계층은 판매대행점 은행을 방문하면 무료로 발급받을 수도 있다.

카드형 남원사랑상품권 발행은 농협은행에 이어 우체국, 새마을금고, 신협까지 더해지면서 포인트 적립과 편의에 맞춰 카드를 선택할 수 있어 호응도가 높아진 상태다.

시 관계자는 “시행 3년째인 남원사랑상품권은 현재 거의 모든 시민이 이용할 정도로 안정적인 제도로 자리를 잡아가고 있으며, 지역자금 역외유출 방지를 통한 내수경제 회복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고 밝혔다.

/남원=박영규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영규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