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3월01일 17:11 Sing up Log in
IMG-LOGO

도내 농식품기업 위한 온라인 특별 판매전 가져

전라북도.전북생진원 2월14일까지 전북 농식품기업 지원
우체국쇼핑몰 온라인기획전 개최, 10~30% 할인판매 지원

기사 작성:  박상래
- 2021년 01월 21일 13시51분
전라북도와 전북생물산업진흥원은 코로나 19 사태 장기화에 따른 소비위축으로 오프라인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북 농식품기업을 위해 우체국쇼핑과 연계한 설명절 온라인 특별판매전을 추진한다.

이번 온라인 특별판매전은 설명절을 앞두고 강화된 사회적 거리두기, 각종 오프라인 판로행사 취소, 집합금지 등으로 판로 확보가 어려운 발효식품, 전통식품 및 가공식품 등을 포함한 전북 소재 농식품기업들의 온라인 소비촉진 활성화의 일환으로 기획했다.

전북생물산업진흥원은 지난해 전북의 대표적인 오프라인 판로개척 지원 행사인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를 비대면 소비 트랜드에 맞춘 'e-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로 개최하며 우체국쇼핑, 11번가, 위메프 등 온라인 쇼핑몰과 연계해 약 35억원의 매출성과와 다양한 온라인 대응 지원사업을 통해 10억 원의 연계성과를 달성하며 코로나 19로 달라진 시장변화에 대응하며 도내 농식품기업들을 지원했다.

이번 온라인 특별판매전도 감염병이 지속되고 있는 현 상황에 대응하기 위해 전라북도 14개 시군 소재 발효, 전통식품 등 농식품기업 220여개사를 대상으로 우체국쇼핑몰(mall.epost.go.kr)을 통해 다음달 14일까지 특별기획전을 구성해 추진한다.

프로모션 기간 동안 배너광고·앱푸시·카카오톡 메시지 발송 등을 통해 전북 농식품 기업들의 제품을 적극적으로 홍보하는 한편, 할인 쿠폰(10~30%)을 제공해 소비자들이 우수한 제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우체국쇼핑몰과 연계한 별도의 쇼핑지원 쿠폰팩과 명절 복주머니, SNS 인증샷 이벤트 등 다양한 추가 판촉 프로그램을 통해 도내 농식품기업들의 판매 확대를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

전북생물산업진흥원 김동수 원장은 “전북생물산업진흥원은 지난해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를 비대면 온라인 전시회로 개최하며, 시장의 변화에 대응해왔다. 이번 온라인 프로모션을 통해 전국의 소비자들이 전라북도의 우수한 농식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확신하며, 설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 19로 어려움에 처한 전라북도 농식품기업들에게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며“향후에도 전북생물산업진흥원은 전라북도와 협력해 도내 농식품기업들의 제품개발과 판로확대를 위해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상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상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