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12월04일17시20분( Friday ) Sing up Log in
IMG-LOGO

순창 할머니 주연 다큐 `할미넴' 에미상 결선 올라


기사 작성:  김종완
- 2020년 10월 05일 12시48분
IMG
순창 할머니들이 출연해 랩을 배워가는 과정을 그린 다큐멘터리 ‘할미넴’이 제48회 국제 에미상 결선 후보에 오르게 됐다. 이 다큐멘터리는 KBS전주방송총국이 제작해 지난 1월 방영됐으며, 얌전공주 박성자(75), 꽃샘할매 김영자(95), 입술부자 오순례(69), 빅맘 박향자(62) 할머니가 출연했다. 할머니를 가르친 젊은 래퍼인 강성균씨는 순창이 고향이며, 꿈을 안고 서울에서 활동하다 고향으로 돌아왔다.

젊은 이들의 문화로만 느꼈던 랩을 60세이상 할머니들이 하는 모습에 지난 1월 방영 당시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국제에미상 시상식은 올 11월 23일에 열린다. 순창=김종완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김종완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