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9월21일21시39분( Monday ) Sing up Log in
IMG-LOGO

농협은행 삼천동지점, 보이스피싱 막았다

어르신 예금 2,000만원 지켜드려

기사 작성:  김종일
- 2020년 08월 13일 16시23분
IMG
농협은행 삼천동지점은 채단영 계장이 박모(70세·여) 어르신의 보이스피싱 금융사기를 예방했다고 13일 밝혔다.

채 계장은 지난 11일 오후 2시경 고객이 농협은행을 방문해 2,000만원의 자금인출을 요청하자 자금 사용처를 확인하는 과정에서 자녀(딸)의 대출금을 상환 할 것이라는 고객의 행동에 보이스피싱과 관련이 있음을 직감했다.

이에 채 계장은 고객에게 금융사기 예방 설문지를 읽어드리며 검찰, 경창청 등의 전화를 받으신 적인 있는지 묻자 당황한 기색을 보여 휴대전화를 확인, 발신처가 국제전화번호인 것을 확인하고 즉시 경찰지구대에 요청해 경찰 보호하에 귀가도록 했다.

김형만 지점장은 “채단영 계장이 고객의 소중한 금융자산을 안전하게 지킨다는 사명감과 침착하고 현명한 대처로 보이스피싱 범죄예방을 했다”며 “갈수록 지능화되고 발생횟수가 급증하는 추세에 있어 사회문제가 되고 있는 금융사기범죄 예방을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상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김종일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