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6월01일19시13분( Mon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정읍시, 청명. 한식일 전후 산불방지 총력 대응

감시 활동 126명 배치, 특별 산불방지 단속. 계도 활동 돌입


기사 작성:  박기수
- 2020년 04월 01일 14시09분
IMG


정읍시가 청명(4일)과 한식(5일)을 전후로 산불 예방에 총력을 기울인다.

시는 따뜻하고 건조한 날씨가 지속돼 산불 발생 위험이 예년에 비해 높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행정력을 총동원해 산불방지 활동에 돌입한다.

매년 청명. 한식을 전후해 전국적으로 성묘객과 상춘객 등에 의한 산불이 집중적으로 발생하는 등 산불위험이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에 따라, 시는 산불 전문 예방진화 대와 감시원 등 126명을 읍면동 마을별로 배치해 집중 산불 감시 활동을 펼친다.

또, 산불 예방 무인방송시스템 3개소와 산불감시무인카메라 5대 등을 활용해 산불방지 활동에 나설 계획이다.

특히, 청명·한식은 묘지 단장 작업등 산림 내 소각행위가 많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이를 단속키 위해 읍면동사무소 전 직원의 1/2 인원이 산불 비상근무를 한다.

이와 함께 산림 인접지 또는 산림 내 농산폐기물과 논·밭두렁 과 생활 쓰레기 소각행위 시 인화 물질 사용 등에 대한 단속과 계도 활동도 펼친다.

시 관계자는“청명·한식 전후로 논·밭두렁 소각 등 부주의로 발생한 산불이 대형 산불로 번지는 경우가 많다”며 “소중한 산림이 피해를 입지 않도록 시민 모두가 산불 예방에 각별히 주의 바란다”고 당부했다./정읍=박기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기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