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6월04일19시15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전주시, 식품접객업소 시설개선 지원

‘2020년 식품 접객업소 시설개선 지원사업’에 참여할 20개 업소 모집
입식테이블 전환, 주방 위생설비 교체, 객실·화장실 개보수 등 최대 700만원까지 지원

기사 작성:  공현철
- 2020년 03월 26일 15시32분
전주시가 관광객과 시민의 외식문화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추진하는 ‘2020년 식품접객업소 시설개선 지원사업’에 참여할 20개 업소를 다음달 6일까지 모집한다.

지원대상은 전주시에 영업주의 주소와 영업장이 있는 자로서 5년 이상 일반음식점과 휴게음식점, 제과점 등 식품접객업을 운영 중인 업소다. 또 식품의약품안전처와 전주시가 지정한 위생등급제 지정업소, 모범음식점, 향토음식점, 안심음식점 등도 포함된다.

시는 좌식테이블을 입식테이블로 전환하거나 가스, 환풍시설 등 주방의 위생설비를 교체하는 경우, 주방이나 객실, 화장실 등의 개보수가 필요한 경우를 대상으로 시설개선 소요비용 중 최대 700만원까지 지원키로 했다.

신청을 희망하는 업소는 전주시 홈페이지(www.jeonju.go.kr)에서 내려 받은 사업신청서와 국세납입증명서 등 구비서류를 갖춰 전주시청 환경위생과(현대해상 8층)로 방문 제출하면 된다.

시는 신청업소에 대한 시설개선 필요성과 사업비 타당성 등을 검토해 선정심사위원회를 거쳐 지원대상을 최종 선정할 예정으로 선정된 업소는 6월 12일까지 시설 개선을 완료하면 된다. 단 보조금을 지원받은 영업자는 5년 이상 영업을 유지해야 한다.

은시문 전주시 환경위생과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음식점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현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공현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