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6월04일19시15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익산시 건강생활지원센터, 장애인 심리방역실시


기사 작성:  임규창
- 2020년 03월 26일 15시00분
익산시가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장애인 집중 건강관리에 나서고 있다.

익산시보건소 건강생활지원센터는 코로나19의 팬데빅 사태에 따라 취약계층에 대한 방역을 강화하고 있다.

특히 불안감에 휩싸여 마음 돌봄이 필요한 관내 장애인들을 대상으로 건강상담 및 안부 전화 등 ‘심리 방역’을 통해 과도한 공포와 불안을 해소하고 있다.

이번에 실시하는 심리 방역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여러 프로그램과 시설 운영이 중단됨에 따라 갈 곳 잃은 장애인들이 우울감, 외로움을 호소하고 있어 건강 악화 및 우울증 예방을 위한 조치이다.

건강생활지원센터는 지역사회중심재활 서비스 장애인 대상자에 대한 방문을 안부 전화로 대체하고 건강상태 확인, 코로나 19 예방 행동 수칙, 손씻기 6단계 안내 및 사회적 거리두기, 올바른 기침예절과 마스크 착용방법 등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안내하고 있다.

시민 김모씨는 “집 밖에 나가지 못해 우울하고 불안한 마음이 컸는데 직원이 전화를 해줘서 막연한 불안감을 떨치게 됐고 나를 걱정해 주는 사람이 있다는 생각에 기분이 좋아졌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명란 보건소장은 “코로나19로 시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으나 함께 힘을 모아 노력하고 있어 반드시 이겨낼 것으로 생각한다”며 “감염 확산시 심리적‧경제적 위험이 큰 취약계층의 건강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익산=임규창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임규창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