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5월28일19시24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정읍경찰서 최재근 경위 기부천사

헌혈 200회로 헌혈 유공장 명예대장 수상


기사 작성:  박기수
- 2020년 03월 25일 14시25분
IMG




정읍서 태인 파출소에 근무하는 최재근 경위는 200회의 헌혈과 정읍헌혈사랑모임 부회장을 역임하면서 사랑의 헌혈문화 확산에 기여한 공로로 지난 20일 대한적십자사로부터 헌혈 유공장 “명예대장”을 수상했다.

최 경위는 1996년 헌혈을 시작해, 꾸준한 몸 관리를 통해 24년간 전혈헌혈 23회, 혈장헌혈 177회 등 총 200회에 거쳐 사랑의 헌혈을 실천해 왔다.

최 경위가 지금까지 헌혈을 통해 기부한 혈액의 양은 약 106,000ml에 달해, 성인남자 기준(1인 4,500~5000 ml)으로 약 22명에 해당할 정도로 엄청난 양이다.

최 경위는 헌혈은 건강하지 못하면 실천하기 어려운 봉사로 헌혈을 꾸준히 하기 위해서 관리를 하다 보니 자신의 건강관리에도 많은 도움이 된다며, 헌혈은 다른 이의 생명도 살리지만 자신의 건강도 지켜주는 1석2조의 행복한 봉사라고 헌혈을 권장했다.

최 경위는 근무가 없는 날을 이용해 자원봉사를 몸소 실천하고 있는데, 가정 여건이 어려운 어르신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고 싶어서 최근 요양보호사 자격증을 취득하는 등 현재까지 자원봉사 1176시간을 기록하고 있기도 하다.

또, 백혈병 투병 환자에게 50매의 헌혈증을 기부하기도 하고, 헌혈 후 감사선물로 받은 영화 관람권, 전통시장상품권(정읍시 지원) 등을 기부해 나눔을 실천하고 있어 주변 사람들로부터 귀감이 되고 있다.

최 경위는 경찰이라는 직업이 경직되고 권위적이라는 편견을 지니고 있는데, 헌혈을 통해 경찰이 따뜻하고 부드러운 모습으로 시민에게 다가서고자 하는 마음에서, 경찰동료들과 함께 동반헌혈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최 경위는 또 재직기간동안 "400회 헌혈이 목표"라고 포부를 밝혔다. /정읍=박기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기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