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7월01일 15:32 Sing up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소진공 광주호남지역본부 식품진흥원 업무협약

소상공인·전통시장 식품 분야 발전을 위한 협업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 소상공인·전통시장 회복 기회 마련


기사 작성:  박상래 - 2022년 05월 15일 14시24분

IMG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광주호남지역본부(이하 소진공)는 한국식품산업클러스터진흥원(이하 식품진흥원)과 소상공인 및 전통시장 지원을 위해 지난 12일 MOU(업무협약)를 체결했다.

‘소진공’은 코로나로 인해 힘들어진 전통시장과 소상공인의 회복과 성장을 위해 정책자금 지원, 창업교육, 컨설팅 등의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소진공’은 전통시장의 식품 분야까지 지원을 확대할 계획으로, 식품 관련 교육, 생산, 품질안전, 기술개발 등이 집합돼 있는 식품진흥원과 협력해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의 경영 안정화를 지원하고자 한다.

‘식품진흥원’은 코로나로 침체돼 있는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의 활력제고와 경제회복을 위해 식품분야 HMR 및 밀키트, 소스 등의 상품화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특히, 전주 모래내 시장 등 시장 특성과 장점을 부각시킨 구독형 HMR 밀키트 개발을 지원해 안정적 수익창출 기반을 마련할 예정이다.

게다가 제품에 대한 위생 및 품질 개선과 동시에 효율적 생산체계 개선을 지원함으로써 소비자에게 양질의 제품을 제공할 계획이다.

소진공 이정욱 본부장은 “이번 MOU 체결을 통해 식품의 안정성 확보 및 MZ세대에 맞는 제품 개발로 활기찬 전통시장의 시발점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식품진흥원 김기주 본부장은 “코로나로 가장 큰 타격을 입은 소상공인들이 국가식품클러스터와 식품진흥원의 인프라를 활용해 희망을 얻고 지역 경제 회복에도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상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상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