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4월21일 20:30 Sing up Log in
IMG-LOGO

10살 초등생 집단 폭행(?)…소동으로 마무리

CCTV확인 결과 집단 폭행 없어
피해아동 부모도 처벌 원치 않아

기사 작성:  강교현
- 2021년 03월 03일 17시49분
IMG
군산에서 10살 초등생을 상대로 또래 10여명이 집단 폭행했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이 경위 파악에 나섰다. 그 결과 집단 폭행은 없던 것으로 확인됐다.

3일 전북경찰청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6시께 군산의 한 아파트 놀이터에서 초등생 10여 명이 A(10)군을 집단 폭행했다는 부모의 신고가 접수됐다. 초등학교 4~6학년으로 추정되는 학생들이 A군을 둘러싸고 욕설과 함께 폭행을 했다는 내용이다. 사건 이후 A군의 부모는 울며 귀가한 자녀의 설명과 폭행을 강요하는 장면이 담긴 놀이터 CCTV등을 근거로 경찰에 신고했다. 이날 경찰이 A군의 부모, 학교 관계자와 함께 CCTV를 확인한 결과 집단 폭행은 없던 것으로 확인됐다. CCTV에는 A군과 친구가 싸우는 모습을 지켜보는 다른 학생들이 찍힌 것으로 확인됐다. A군의 부모는 “상급생들의 “싸워봐라”는 강요에 아이들이 싸움을 하게 된 것으로 보인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경찰은 CCTV 영상은 녹음이 되지 않는 점 등을 통해 확인이 불가능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를 통해 A군의 부모는 사실 관계에 대해 인지하고 학교장에게 해당 학생들을 찾아 훈계해줬으면 한다는 입장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피해 학생 부모가 학생들의 처벌을 원치 않는다는 입장을 전해왔다”며 “CCTV 등 객관적 자료를 토대로 내용을 확인한 뒤 학부모 뜻에 따라 사건을 내사 종결할 방침이다”고 말했다. /강교현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강교현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