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4월12일 20:32 Sing up Log in
IMG-LOGO

한국전기안전공사 신임 사장에 박지현 전부사장 임명

창립 47년 만에 첫 내부 출신 인사, 경영기획, 안정정책 분야 두루 역임

기사 작성:  김종일
- 2021년 02월 25일 15시58분
IMG
한국전기안전공사는 제17대 사장으로 박지현 전 부사장이 취임했다고 25일 밝혔다.

공사 창립 이후 첫 내부 출신 임명 인사다.신임 박지현 사장(67, 사진)은 김제 출신으로 원광대 전기공학과를 나와 광운대에서 전자정보통신공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지난 1978년 입사해 2015년 부사장으로 물러날 때까지 일선 지역본부는 물론, 안전정책처, 경영기획처 등 사업소 현장과 본사의 요직을 두루 거쳤다.

재임 시절 ‘2002 월드컵 성공 개최 지원’ 공로로 국무총리 표창을, 퇴임 후에는 전력산업 진흥 유공으로 동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박지현 사장은 “철저한 안전관리 수행과 고객·현장중심 경영, 사업 환경 변화에 발맞춘 창조적 기술 혁신과 조직 역량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신임 박 사장의 임기는 만 3년으로 오는 2024년 2월 24일까지다.

/김종일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김종일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