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9월17일19시13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온정의 손길로 밝아지는 재해피해 극복 희망


기사 작성:  유기종
- 2020년 08월 12일 13시08분
IMG
사상 유례없는 장마와 폭우로 2명의 생명을 앗아가고 230여명의 이재민이 발생한 장수군에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면서 희망과 피해 복구에 힘을 더하고 있다.

12일 장수군에 따르면 지난 7일부터 연일 이어지고 있는 호우로 군대피소에는 개정저수지 붕괴 상황에 대비해 4개 마을 230여명의 주민이 집을 떠나 생활하고 있다.

군은 개정저수지 붕괴사고 예방을 위해 현재 한국농어촌공사와 군 담당자 등 가용인력을 총 동원해 응급 복구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저수율을 45%로(11일 기준) 낮추는 등 붕괴 예방 에 힘을 쏟고 있다.

대피소 안에서는 자원봉사센터와 의용소방대여성연합회, 생활개선회 등 지역 단체들이 자원봉사에 나서 이재민들의 심신 안정시키며 희망을 불어넣고 있다.

장수군자원봉사센터는 대피소가 마련된 당일 새벽 5시부터 늦은 저녁까지 이재민들의 삼시세끼 식사를 책임지고 있다. 사과여성연구회와 의용소방대여성연합회, 새마을운동장수군지회, 생활개선회, 농가주부모임, 한국여성농업경영인협회, 한국여성소비자연합회장수군지부 등 단체들과 함께 조리하며 배식봉사를 펼치고 있다.

이재민을 위한 구호물품 기부와 기탁금도 이어지고 있다.

㈜혜원이엔지가 수해피해 주민들을 위해 성금 500만원을 기탁했으며, 장수군의용소방대연합회 300만원, 장수군그라운드골프협회(대표 김성진) 100만원, 장수군야구소프트볼협회(대표 송대헌)가 100만원의 성금을 기탁했다.

장수군의회와 박용근 도의원은 식품과 음료 등을 기부했으며, 계남면이장협의회(종이컵, 음료), 한국수자원공사동화권지사(생수), 한국농어촌공사무진장지사(음료 및 수건), 전북여성단체협의회(생수), 라이온스협회356c지구(생수 및 식품), 장수농협(생수 및 음료, 식품), 장수우성식품(배추·오이 김치 각 10㎏), 정해원(생수), 파리바게트장수점(빵·제과류) 등이 기부에 동참했다.

이현철 농원마을 이장은 “군의 빠른 상황판단과 대처로 주민들이 신속하게 대피할 수 있었다”며 “봉사자들과 여러 단체, 공무원들의 관심과 후원으로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고 긍정의 힘을 받고 있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장영수 군수는 “모두가 힘들고 어려운 시기에 이웃들을 외면하지 않고 큰 관심과 온정의 손길을 보내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피해자들과 이재민들이 빠른 시일 내에 일상생활에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장수군은 모든 행정력을 총 동원해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중심으로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이재민 구호상황 관리 및 개정저수지 붕괴 예방활동, 피해현장 방문 및 예찰활동 등을 펼치고 있다.

/장수=유기종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유기종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