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6월01일19시13분( Mon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정헌율 시장, 학교급식 친환경농산물 소비활성화 방안 강구 지시


기사 작성:  고운영
- 2020년 03월 30일 14시58분
익산시가 코로나19로 개학이 연기됨에 따라 학교급식에 납품되지 못한 친환경 농산물의 소비활성화를 위해 다각적인 방안을 모색한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30일 열린 간부회의에서 “코로나19로 개학이 수차례 연기돼 학교급식 공급용으로 친환경 농산물을 계약 재배하고 있는 생산 농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언급하며 “현재 농가들은 생협 대비 10~30% 낮은 가격으로 공급하고 직원들과 유관기관 및 단체, 시민들은 소비촉진 운동에 적극 동참하며 생산 농가 돕기에 적극 나서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제는 한걸음 더 나아가 새로운 판로를 개척해 주는 것이 중요해 보인다”며 “마을전자상거래와 연계하는 등 소비를 더욱 활성화할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라”고 지시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 정 시장은 서동공원 정비도 주문했다.

정 시장은 “날씨가 풀리면서 공원을 찾는 시민들이 많아지고 있다”면서 “시민들이 이용하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사전에 무왕루 분수대의 정상가동 및 안내표지판 정비 등 시설 관리에 만전을 기하라”고 당부했다.

이 밖에도 정 시장은 “익산시가 저출산 문제에 대처하고 난임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기 위한 정책 사업으로 추진 중인 한방 난임치료비 지원 사업이 좋은 성과를 보이며 전국적으로 관심을 모으고 있다”며 “앞으로 해당 사업의 미비점들을 보완해 익산시의 대표정책으로 육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라”고 말했다./익산=고운영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고운영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