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6월04일19시15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익산시, 공공일자리 인건비 선지급


기사 작성:  고운영
- 2020년 03월 26일 14시30분
익산시가 코로나19로 멈춰버린 공공분야 일자리사업 참여자들에게 인건비를 선지급한다.

익산시는 26일 생계유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공공분야 일자리사업 참여자의 생활안정을 위해 이 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대상은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휴관한 공공시설 종사자나 중단된 프로그램 참여자로 분야별로 살펴보면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 9,282명 ▲주민자치센터 프로그램 강사 219명 ▲성인문해교육교사 33명 ▲시립도서관 프로그램 참여자 58명 등 총 6개 사업 9,592명이다.

우선 시는 일부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 7천900여명에게 2월분 급여 21억3천만원을 선지급한다.

선지급된 급여는 추후 연장 근로 등을 통해 근로시간을 보충할 계획이다.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들은 일일 3시간씩 근무하고 있으며 월 평균급여는 27만원 수준이다.

나머지 사업들도 월 단위로 인건비를 선지급해 참여자들이 당장 생활의 안정을 찾을 수 있도록 유도한다.

이 밖에도 아직 참여자 선발조차 이뤄지지 않은 8개 사업 75개 일자리에 대해서도 빠른 시일 내 선발과정을 거쳐 사업을 추진하고 정상 추진되고 있는 전체 일자리사업에 대해서도 매주 모니터링을 통해 인건비가 지급되도록 할 방침이다.

또한 전체 부서를 대상으로 추가 조사를 실시해 누락된 사업이 발생하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선지급 사업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참여자들의 생활 안정을 위해 인건비 선지급을 결정하게 됐다”며“앞으로도 얼어붙은 지역경제에 마중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모색하고 추진할 계획이다”고 말했다./익산=고운영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고운영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