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      
기사 작성:  양용현
- 2021년 07월 21일 14시44분

하체 부종, 방치하면 하지 정맥류로 발전 위험



IMG
직장인 대다수는 다리가 붓는 증상을 느껴본 적이 있을 것이다. 붓기가 빨리 가라앉으면 괜챦지만 자고 일어나도 지속되는 경우 적지 않은 혼란을 느끼게 된다. 이 같은 증상은 '하체 부종'으로, 만성적으로 이어지는 경우 큰 주의가 필요하다.

일반적으로 단지 피로에 의한 증상이라고 생각하지만 원인은 깊숙한 곳에 숨어있다는 게 전문가들 의견이다. 다리가 붓는다는 것은 피로의 축적 때문이라고 할 수 있는데, 몸이 피로했을 때 생성되는 유산은 하체 부종을 일으키는데 큰 역할을 맡는다. 근육의 장력 또한 원인 중 하나로 꼽힌다. 사무직이나 서비스직 등 장시간 같은 자세를 유지하는 경우엔 근육이 굳어져 다리에 흘러들어온 많은 혈액들을 심장으로 다시 되돌리는 기능이 쇠퇴해지고 만다. 그 결과 노폐물이 다리에 쌓여 부종이 생기게 되는 것이다.

덧붙여서 혈액순환 장애 및 질환들도 원인 중 하나로 의심해볼 수 있다. 특히 여성들의 경우 하체가 차가워지면 혈액 순환이 원활히 이루어지 않아 다리가 부을 수 있으며, 이 부종이 지속적으로 나타나면 만성적 질환으로 악화될 가능성 또한 크다. 결국 최악의 결과인 하지 정맥류가 되기도 한다..

다리가 붓고 단단하게 뭉쳐져 있다면 스트레칭을 통해 완화할 수 있다. 다리 근육이 제 기능을 하지 못할 때는 심장으로 혈액을 보내는 힘이 약해져 노폐물이 쌓이게 되는 것. 이를 해소하기 위해선 스트레칭이 급선무다. 스트레칭을 제대로 할 경우 다리 부종 완화뿐만 아니라 하체 주변의 혈액 흐름도 개선할 수 있다.

착압 스타킹 또한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다. 종아리의 압력을 바꿔 중력 때문에 아래에 쌓인 수분과 노폐물을 효과적으로 순환할 수 있다. 따라서 잠들기 전 착압 스타킹 착용은 다리 붓기를 한층 완화할 수 있다.

한림제약은 하지정맥류 등 혈관질환의 원인이 되는 하체 부종을 개선할 수 있는 ‘안토리브 캡슐’을 선보이고 있다. 이 약품은 유럽산 적포도엽의 건조엑스로 폴리페놀을 유효성분으로 하는 제품이며 폴리페놀은 널리 알려진 항산화성분이라 치료효과를 극대화한다. 또 순환부적으로 일어날 수 있는 증상의 개선에 효과적이며 혈관에 작용해 혈관 벽의 탄력성을 높이고 모세혈관 투과성을 조절해 순환작용을 촉진하며 만성 정맥 부전으로 심하게 붓는 다리와 붓기로 인한 통증, 불편감등을 해소해준다. /양용현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지면 : 2021-07-22     17면

http://sjbnews.com/7191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