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G      
기사 작성:  권동혁
- 2020년 08월 13일 17시00분

전주시, 동문문화센터 조성 "시민 문화·예술놀이터로"



IMG
전주시민의 문화·예술 공간인 시민놀이터가 10월 동문예술거리로 이전한다.

13일 전주시는 경원동 시민놀이터를 동문길의 동문문화센터로 이전하기 위해 10월까지 '동문문화센터 리모델링 공사'를 하기로 했다.

시는 동문문화센터 1층을 예술가들의 작품을 전시하고 무인카페로 운영되는 '갤러리 카페공간'으로 만들기로 했다. 1층은 시민 누구나 예술작품을 감상하고 잠시 쉬어갈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진다. 2층은 공연예술인과 음악동호회 등이 이용 가능한 두드림 공간으로 만든다. 2층에 만들어질 음악연습실은 방음시설 성능을 최대한 강화해 이용자들이 연습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한다. 거주민의 소음 불편도 사전에 방지하기로 했다.

최락기 전주시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센터는 동문예술거리의 거점공간이자 시민문화공간으로 활성화될 것"이라며 "신개념 문화 놀이터로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동혁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지면 : 2020-08-14     2면

http://sjbnews.com/6912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