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10월20일 17:47 Sing up Log in
IMG-LOGO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 온라인식품전시회 시작...콘텐츠 차별화

코로나를 넘어 글로벌 리더 식품전시회를 향해

기사 작성:  박상래
- 2021년 08월 01일 15시38분
IMG
국제식품박람회인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가 지속되는 코로나 확산 및 비대면 소비에 맞춰 2일부터 온라인으로 추진된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비대면 소비 추세에 맞춰 'e-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로 진행한다.

전라북도와 전주시가 주최하고 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이하 바이오진흥원)이 주관하는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는 2010년부터 2020년까지 11회 연속 국제전시인증을 획득한 전라북도 유일의 정부공인 국제인증전시회로 그간 전주월드컵경기장 만남의 광장 일원에서 매년 가을에 개최했다.

하지만 금년에도 감염병 확산 지속 및 지역별 거리두기 단계 격상에 따라 온라인으로 지난해에 비해 더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

특히 지난달 14일 전주그랜드힐스턴호텔에서 온라인 입점 품평회를 시작으로 쿠팡을 비롯 11번가, 우체국, 위메프, 거시기장터, 군번몰, 네티웰 등 국내 유수의 쇼핑몰 플랫폼 9개사 MD와 도내 약 45여개 기업의 만남을 주선하여 도내 우수제품의 판로개척을 위한 입점을 추진했다.

전라북도 제품 판촉 활성화를 위한 바이오진흥원과 쿠팡 간 업무협약 체결에 이어 우체국쇼핑, 11번가 등과도 온라인 기획 판매전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도내 기업의 수출활성화를 위해 온라인 전시관에 수출상품을 직접 등록한 수출 식품관을 개설하여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국내외 바이어가 참여할 수 있도록 준비하였으며, 실질적 수출계약을 위한 B2B 화상상담회도 함께 추진 중이다.

그 외 미래식품관을 신설 HMR, 밀키트, 대체식품 등 변화하는 최신 소비 동향을 반영 풍성한 내용으로 온라인 참관객을 맞이한다.

게다가 PC와 더불어 모바일 반응형 홈페이지를 제작하여 모바일 접근성을 강화했으며, 또한 홍보 강화를 위하여 개설한 카카오톡 채널에 친구추가를 한 참관객에게는 기간제 이모티콘을 선착순으로 제공하는 등 MZ세대도 쉽게 참여하고 저렴한 가격에 전라북도 상품을 구입할 수 있는 가치 소비형 엑스포로 준비했다.

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 김동수 원장은“코로나 시대 e-엑스포 추진은 국내 온라인 판로 뿐 아니라 수출까지 국제인증전시회에 걸맞는 다양한 행사를 위해 오랫동안 고민하고 준비해 왔다”면서 "지난해에 이어 이번 행사를 통해 전라북도 제품의 우수성을 알림과 동시 코로나 시대를 관통하는 글로벌 리더 전시회로 자리매김할 것을 확신한다"고 밝혔다.

제19회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는 8월부터 12월까지 비대면 e-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로 개최되며, 8월 2일에 우체국쇼핑과 11번가 등에서 다양한 전라북도 우수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다.

전주국제발효식품엑스포 공식 홈페이지 (www.iffe.or.kr)를 방문하면 다양한 도내 식품의 온라인 참관이 가능하며, 이벤트 등에도 참여할 수 있어 e-엑스포를 체험하고 즐길 수 있다. /박상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상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