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9월24일 16:58 Sing up Log in
IMG-LOGO

도서출판 국학자료원새미, 익산시에 도서 3,000권 기증


기사 작성:  고운영
- 2021년 07월 28일 14시17분
IMG
도서출판 국학자료원새미가 익산시에 도서 3,000권을 기증했다.

28일 시장실에서 정헌율 익산시장을 비롯해 정찬용 국학자료원장, 이남기 전 공정거래위원장 등 관계 인사가 참석한 가운데 도서 기증식을 가졌다.

이번 기증식에서 국학자료원새미는 익산 지역의 인문 독서문화 발전과 건전한 나눔 문화 창출을 위해 써달라며 7,000만원 상당의 도서 3,000권을 전달했다.

도서출판 국학자료원새미는 1980년 창립 이래 한국학의 세계화에 앞장서는 출판사로 우리 문화의 가치와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다채로운 한국문화 콘텐츠를 창출하여 출판하고 있다.

이번 기증 도서에는 한국학 뿐만 아니라 문학, 예술, 역사 등 다양한 인문학 도서를 포함하고 있다.

이에 따라 익산시는 기증자 예우 차원에서 이번 기증식에서 표창패를 수여했으며, 기증도서에 기증자명을 표기하고 도서관 명예의 전당에 등재할 예정이다.

정헌율 시장은 “한국학 등 인문학 자료를 필요로 하는 시민들에게 큰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된다”며 “귀중한 책들을 기증해주신 도서출판 국학자료원새미에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기증식은 익산시청 체육진흥과 전욱 계장이 지인을 통해 적극 요청해 이뤄진 성과로 “익산 시민들이 마음의 양식이자 지혜의 보고인 책을 통해 행복하고 건강한 삶을 누리길 바라는 마음에 이번 기증을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익산=고운영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고운영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