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2월26일 11:51 Sing up Log in
IMG-LOGO

진안군 “농작물 재해보험 꼭 가입하세요”


기사 작성:  양병채
- 2021년 02월 23일 10시47분
진안군은 매년 봄철 저온피해와 여름 집중호우, 강력해지는 태풍 등 기후변화로 농업재해 발생에 대비하여 적극적으로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 독려에 나서고 있다.

농작물 재해보험은 품목별로 보험가입시기가 다르며 현재는 사과·배·단감·떫은감 과수 4개 품목 가입은 3월 5일까지 가능하다. 그 외 주요 작물 가입 시기는 고추 4월~5월, 인삼 4월~5월, 10월~11월 등이다.

2020년 기준 진안군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농가는 2,319농가 1,626㏊다. 보험금은 559농가에 13억 원이 지급됐으며 14개 품목에서 재해보험 가입에 따른 혜택을 받았다.

이는 2018년 480농가·522㏊, 2019년 1,704농가·1,450㏊에 견주면 보험 가입 농가는 증가 추세긴 하지만 아직도 미 가입 농가가 많다.

이에 군은 농가에 보험 가입을 독려하고 나섰다.

지난해 품목별 보험가입 건수는 고추가 2,906건으로 가장 많고 ▷벼 2,520건 ▷콩 1,779건 ▷과수 1,361건 ▷인삼 1,146건 ▷고구마 925건▷옥수수 696건 등이다.

보험료는 67개 품목에 대해서는 국가가 50%, 전라북도가 15%, 진안군이 30%를 지원해 농가의 자부담은 5%에 그친다. 특히 벼는 진안군 관내 농협에서 농가부담금을 지원해 농가부담금이 없다.

농작물 재해보험은 2001년 농어업재해보험법에 근거해 도입된 정책보험이다.

농림축산식품부와 NH농협손해보험이 함께 판매하고 있는데, 현재 전국적으로 67개 품목에 대해 태풍, 집중호우, 우박, 동상해 등으로 인한 피해를 보상해 준다.

군 관계자는“농작물 재해보험에 대한 농민 관심도 높아지는 가운데 농가 가입률을 높여서 재해에 대한 농가들의 경영불안이 조금이나마 해소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진안=양병채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양병채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