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2월26일 11:51 Sing up Log in
IMG-LOGO

정읍시, 야생동물 피해보상금 지원사업 추진

피해 보상 예산 증액, 보상 비율 완화


기사 작성:  박기수
- 2021년 02월 22일 12시39분
IMG
정읍시가 야생동물 개체 수 증가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줄이기 위해 적극 나서고 있다. 이를 위해 시는 농작물 피해를 사전에 예방키 위한 피해 예방시설 사업과 피해를 입은 농가에 경제적 손실을 보전하는 야생동물 피해보상금 지원사업을 추진한다.

매년 고라니와 멧돼지 등 유해 야생동물로 인한 피해가 반복적으로 발생하는 지역의 농가들에게 안정적인 생산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함이다.

시는 야생동물 피해 예방을 위해 태양광식 울타리, 전기 울타리, 철제울타리 등 피해 예방시설을 설치할 경우 농가당 최대 500만 원을 지원한다.

농작물 피해 보상은 발생한 피해에 대해 농가 당 최대 500만 원까지 예산 범위 내에서 경제적 손실을 보전한다.

실제로 시는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가 매년 증가함에 따라 조례 와 시행규칙 개정을 통해 보상금 산정기준을 완화했다.

기존에 야생동물에 의한 피해를 입은 농가에 피해보상금을 시설설치 여부에 따라 50~80% 이내로 차등 지급했으나, 현재는 피해방지 시설설치 여부와 관계없이 발생액의 80% 이내로 산정해 지원의 폭을 확대했다.

피해 보상을 신청하고자 하는 농가는 해당 읍·면·동에 준비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유진섭 시장은 “지속적으로 다각적인 방법을 발굴해 농민들이 소중하게 키운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고 안정적인 영농활동을 할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정읍=박기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기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