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1월19일 20:07 Sing up Log in
IMG-LOGO

정부, "재생에너지 투자 적극 지원"

성윤모 장관 김제 태양광 기업 방문
"탄소중립 산업생태계 조성에 박차"

기사 작성:  정성학
- 2021년 01월 12일 18시34분
IMG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12일 신성이엔지 김제공장을 방문해 이완근 회장과 김동섭 사장 등과 함께 최근 가동한 태양광 모듈 생산라인을 살펴보고 있다.

/사진제공= 산업통상자원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김제를 찾아 재생에너지 투자를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성 장관은 12일 태양광 모듈 제작사인 신성이엔지 김제공장을 방문해 “현재 재생에너지 산업에 대한 글로벌 경쟁이 치열한 상황이라 업계에서 선제적이고 과감한 투자가 무엇보다 중요한 시점”이라며 “탄소중립이 성공하려면 국내 재생에너지 산업생태계가 견고히 뒷받침 될 필요가 있는 만큼 정부도 업계 투자를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성 장관의 김제 방문은 탄소중립 정책과제를 구체화하는데 필요한 현장 점검이자 신규 투자사를 격려하기 위한 차원이라고 산업부는 설명했다.

신성이엔지는 최근 김제 백산 지평선산업단지 내 자유무역지역에 700㎿ 규모의 태양광 모듈 제조공장을 짓고 생산라인을 가동했다.

앞서 정부는 지난해 7월 그린뉴딜과 디지털뉴딜 등 한국판 뉴딜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19 시대를 열겠다는 비전을 제시한 채 재생에너지 산업 육성에 공들여왔다.

당시 문재인 대통령은 그 첫 현장 방문지로 부안 해상풍력실증단지를 선택해 큰 주목을 받기도 했다.

현재 도내에선 새만금을 비롯해 군산, 부안, 고창 앞바다를 중심으로 국내 최대 규모의 수상 태양광과 해상 풍력발전단지 조성사업이 추진되고 있다.

/정성학 기자 csh@sjbnews.com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정성학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