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10월29일19시30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임실군, 야생동물 피해 예방시설 설치비 지원

27일까지 ‘2021년도 야생동물 피해예방사업’ 신청 접수

기사 작성:  박길수
- 2020년 10월 14일 14시15분
IMG
임실군이 유해야생동물에 따른 농작물 피해 예방에 발 벗고 나섰다.

군은 멧돼지와 고라니 등 야생동물로 인한 농작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이달 27일까지 ‘2021년도 야생동물 피해예방사업’ 신청 접수를 받는다고 알렸다.

이번사업은 멧돼지와 고라니 등 유해야생동물이 지속적으로 개체수가 늘어감에 따라 농작물의 피해를 최소화를 위해 마련됐다.

매년 반복되는 유해야생동물의 경작지 진입으로 농작물 피해가 심각해 농가들의 불편을 최소하고자 차단 시설물(전기울타리, 능형철조망) 설치비용을 지원한다.

군은 농가들이 손수 끼운 농작물의 재산권을 보호하고, 농가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타자치단체에 비해 지원비율을 15% 더 높였다.

당초 이번사업은 설치 사업비 60%(국비30%, 도비10%, 군비20%)는 보조금, 40%는 농가 자부담하는 사업이나,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라는 심민 군수의 강력한 의지에 따라 군은 군 자체예산 2억3천3백만원을 내년도 예산에 반영해 군비 보조금을 15% 더 올려 75%까지 지원하고 농가의 자부담은 25%로 크게 낮춰주기로 했다.

이로써 내년도 야생동물 피해예방사업에 400m 기준 태양광 전기울타리 사업에는 2백1십만원, 능형철조망에는 2백3십2만2천원의 보조를 받고 사업을 추진할 수 있다.

군은 도내에서 단독적으로 보조율이 높아 보다 많은 농가들이 지원을 받아 유해야생동물에 대한 피해예방 효과가 크고, 농가 부담 또한 크게 줄어들어 만족도가 높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작지가 소재하고 있는 해당 읍ㆍ면사무소에서 신청접수를 받고 12월 중으로 대상 농가를 선정하여 내년도(‘21) 농작물 수확시기 전에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또한, 군은 유해야생동물로부터 주민들의 재산을 보호하고자 올해 4월부터 11월까지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단을 운영했다.

이번 피해방지단 운영기간 동안 1,200여마리가 넘는 유해야생동물을 포획하는 성과를 올리기도 했다.

군은 앞으로도 유해야생동물 피해방지단을 지속적으로 운영하여 농작물에 막대한 피해를 주고 있는 멧돼지의 연간 개체 수 감소에 심혈을 기울일 계획이다.

심민 군수는 “유해야생동물로 인하여 심리적 불안감 등 많은 어려움을 호소하는 농민들의 고충을 해결하기 위해 다양한 피해예방 사업을 모색하여 피해를 최소화 하겠다”고 밝혔다./임실=박길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길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