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10월29일19시30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한빛원전 3호기 재가동 절대 안돼"

정읍시의회 한빛원전대책 특별위원회, 재가동 반대 촉구 기자회견

기사 작성:  박기수
- 2020년 10월 14일 13시37분
IMG


정읍시의회 한빛원전대책 특별위원회 김은주 위원장은 13일 오전 전남 영광군 한빛원자력본부 정문 앞에서 한빛핵발전소 3호기 재가동반대 촉구 기자회견에 참석했다.

한빛핵발전소 대응 호남권 공동행동은 이날 오전 전남 영광군 한빛원자력발전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구조건전성 평가에는 균열에 대한 평가가 빠져있을 뿐 아니라 공극 발생에 대한 근본적 원인 조사가 결여돼 있다”며, “평가 기준부터 전 과정에 이르기까지 안정성을 제대로 평가할 수 없는 엉터리 졸속 평가다”고 주장했다.

이날 정읍시 한빛특위는 영광군청에서 원자력발전소까지 이동하는 ‘한빛3호기 재가동 반대 자전거 행진’행사에 동참하고, 한빛핵발전소 대응 호남권 공동대응과 함께 한빛3호기 재가동의 문제점을 공유하는 한편 ‘정읍시를 포함하는 한빛원전안전위원회 구성’,‘주민동의 없는 한빛원전 3호기 재가동반대’,‘비상계획구역 정읍포함 60km까지 확대’를 주장하고 정읍시민의 안전을 위해 적극적인 활동을 펼쳤다.

김은주 위원장은 “정읍시민의 안전을 위해 시민단체, 타 지자체와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부실검증 구멍투성이 한빛3호기 재가동을 저지 하겠다”고 밝혔다./정읍=박기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기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