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9월21일21시39분( Mon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전북도교육청, 어린이보호구역 자동인식장치 설치 시범학교 운영

21일까지 접수, 초등 1개교 선정

기사 작성:  공현철
- 2020년 08월 04일 16시37분
전북교육청이 어린이보호구역 자동인식장치 설치 시범학교를 운영한다,

도교육청은 4일 IoT(사물인터넷) 기반 무선통신장치(비콘) 기술을 활용해 어린이보호구역 사전 알림과 통학정보 알림 대응 등 학생안전 스마트화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자동인식장치는 개인정보 동의하에 초등학교 학생에게 무선통신장치(비콘)을 보급하고, 비콘을 소지한 학생이 어린이보호구역에 접근하면 도로표지판에 설치된 전광판을 통해 운전자에게 학생이 있음을 사전에 알려주는 기기다.

현재 무선통신장치(비콘)은 노인돌보기, 위급상황 알림, 산악구조, 치매환자 실종예방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되고 있다.

시설 설치를 희망하는 학교는 오는 21일까지 신청 접수하면 된다. 도교육청은 다음 달 중 1개교를 시범학교로 선정하고 5,000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앞으로도 어린이 보호구역 내 사고를 줄이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공현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공현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