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8월12일 19:18 회원가입 Log in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정읍시 생활문화센터, 한국화 명인 채태병 화백 초대전 연다!

7월 5일부터 30일까지 소나무 작품 26점 전시



기사 작성:  박기수 - 2022년 06월 30일 12시33분

IMG


한국화 명인 채태병 화백의 초대 개인전이 ‘한국인의 얼 소나무와 황금 소나무’를 주제로 오는 7월 5일부터 30일까지 정읍시 생활문화센터에서 열린다.

이번 전시회는 생활문화센터가 지식정보와 문화 콘텐츠가 함께하는 복합 문화공간으로서의 이미지를 높이고 센터의 이용 활성화를 도모키 위함이다.

전시회에서는 채태병 화백의 ‘세금 내는 소나무’와 ‘황금 천년송’, ‘역경을 이겨낸 불굴의 송’ 등 소나무 그림 26점이 전시된다.

한국화에서 자주 보이는 소나무는 한국 사람이 제일 좋아하는 나무이며 장수와 부귀를 의미한다.

채 화백은 척박한 땅에서도 굳건히 자라는 소나무의 강인한 생명력과 인내력을 표현을 작품들을 통해 어려운 상황에도 용기를 잃지 않고 살아가는 시민들에게 꿈과 희망을 선사할 계획이다.

이번 전시는 오는 7월30일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 30분까지 진행되며 관람료는 무료다.

한편, 채태병 화백은 문화체육관광부 초대 개인전, 한가람 갤러리 초대 개인전, 한·일 국제 서화 교류전 등 100여 회의 국내외 전시 경력을 보유하고 있다.

2020년 8월에는 한국화 명인을 인증 받았으며, 현재 (사)대한민국무궁화예술협회 서울특별시협회 회장, 전국지회협의회 회장, 대한민국 희망 동행전 운영위원을 역임하고 있다./정읍=박기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기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카카오톡 로그인을 통해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