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1월28일 16:58 Sing up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이재명표 국가인재 영입 속도 높인다”

AI 연구·개발자, 뇌과학자, 데이터전문가 등 MZ세대 전문가 영입
전문성 발휘해 정책 자문하고, 청년 목소리 가감 없이 전달 기대

기사 작성:  강영희
- 2021년 12월 01일 15시07분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통령 후보자 직속 국가인재위원회는 1일, 2001년생 AI개발자를 포함하여 데이터 전문가, 뇌과학자, 딥러닝 기반 인공지능 연구자 등 여성・청년・과학인재 4인을 ‘1차 국가인재’로 발표했다.

민주당은 하루 전, 군 출신 우주산업 전문가인 30대 조동연 교수를 상임선거대책위원장으로 영입한 데 이어 2030 국가인재 발굴을 통해 외연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국가인재위원회(위원장 원혜영, 총괄단장 백혜련)는 이날 당사 2층 프레스룸에서 김윤기(20세) AI개발자, 김윤이(38세) 데이터전문가, 송민령(37세) 뇌과학자, 최예림(35세) 딥러닝 기반 인공지능 연구자 등 4명의 국가인재 영입을 발표했다.

대학교 2학년에 재학 중인 김윤기씨는 고등학교 재학시절 시각장애인을 위한 길안내 인공지능(AI)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언론의 주목을 받은 바 있으며, 사람들의 삶에 도움이 되는 인공지능을 개발하고자 대학에서 소프트웨어를 전공하고 있다.

하버드 케네디 정책대학원 공공정책학을 석사 졸업한 김윤이씨는 데이터 활용 전문기업을 비롯해 N잡·소액투자 플랫폼 추천서비스 등 다수의 혁신 기업을 창업했으며, 세상을바꾸는시간(세바시)에 출연하는 등 방송 및 강연활동을 활발하게 하고 있다.

대중과 소통하는 뇌과학자 송민령씨는 카이스트에서 바이오 및 뇌공학을 전공한 뇌공학 박사로 「송민령의 뇌과학 연구소」, 「송민령의 뇌과학 이야기」 등 과학서를 집필한 바 있으며, 각종 강연과 언론 기고를 통해 ‘과학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힘쓰고 있다.

서울대 산업공학 박사 출신인 최예림씨는 딥러닝 기반의 인공지능을 연구자로 2019년 이커머스 인공지능 전문기업을 창업한 스타트업 대표이며, 서울여대 데이터사이언스학과 교수로도 재직 중이다.

2030 MZ세대인 이들은 “전문성을 발휘하여 현장의 요구가 담긴 정책 자문을 하고, 청년의 쓴소리도 가감 없이 전달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국가인재위원회 백혜련 총괄단장은 “명망가 중심의 인재 영입 보다는 각자 자신의 분야에서 사회에 기여하는 방법을 고민해온 젊은 혁신가들을 발굴하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이재명 후보와 함께 미래를 설계하고 대한민국 대전환을 이끌어갈 훌륭한 인재들을 적극 영입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국가인재위원회는 영입한 국가인재들을 ‘전국민선대위원회’의 선대위원으로 임명해 국민과 소통하고, 정책을 제안하고, 새로운 대한민국을 만드는 데 적극 참여시킨다는 구상이다.

한편 국가인재위원회는 오는 6일에는 온라인 추천 플랫폼인 ‘국민추천 국가인재’를 개설해 국민으로부터 전문성 있는 인재를 직접 추천받을 계획이다./서울=강영희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강영희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